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창업테스트 창업체험
창업자 자질테스트 노후설계테스트
재테크 체험하기

창업플래너 모집대행업무
전국지사안내 전국지사모집
창업각종양식

만화로보는 창업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g4u.co.kr/news/22769
발행일: 2019/06/02  창업지원센터
6월27일(목) 직구전용 솔루션 시스템을 통한 해외 직구 글로벌 셀러의 시장 진출과 창업 및 마케팅 전문가 양성을 위한 무료세미나

 

6월27일(목) 직구전용 솔루션 시스템을 통한 해외 직구 글로벌 셀러의 시장 진출과 창업 및 마케팅 전문가 양성을 위한 무료세미나

 

당신도 무재고, 무점포의 해외 직구전용 솔루션으로 글로벌 셀러가 되어 보세요.

이제 해외 직구를 보다 더 쉽고 간편하게!

 

해외 직구란?

해외에 판매되고 있는 상품을 국내 쇼핑몰 또는 자사 쇼핑몰에 진열 판매하며, 그 배송을 해외에서 고객에게 직접 전달하는 일련의 판매, 배송과정을 이르는 프로세스

 

글로벌 셀러란?

해외상품을 국내에, 또는 국내 상품을 해외에 판매하는 셀러들을 이르는 통칭 해외 직구 시장은 지금 4조이상의 큰 시장이며, 그 시장은 현재도 성장하고 있습니다.

 

각 국의 다양한 제품들이 클릭과 결제 만으로 고객의 품으로 전달되죠.

이제 상품은 더 이상 대한민국에 국한되어서는 안됩니다.

그렇다면 중국은 같은 제품도 제조원, 제조국에서 사면 더 저렴합니다.

그중 중국은 전세계 공산품의 70%를 생산, 우리 모두의 그 사실은 알고 있죠.

그래서 중국은 국내대비 더 저렴한 상품들이 많이 있습니다.

이제 그 모든 상품들이 당신의 온라인 샵에 진열되고 판매됩니다.

 

분명, 새로운 기회가 됩니다.

그 기회를 올바로 잡으려면 든든한 전문가들과 셀러교육이 필요하겠죠.

저희와 함께 라면 더 이상 해외 직구 글로벌 셀러는 어렵지 않습니다.

 

온라인 글로벌 창업의 장점은

셀러분들이 판매하고 싶은 다양한 상품들을 내 온라인 샵에 마음대로 판매할 수 있습니다.

특별히 인기가 많은 상품들도, 국내에 없는 상품들도, 셀러분들은 판매가 가능합니다.

 

해외 직구 판매는 실제 구매가 일어날 시에 셀러가 구매 후, 배송되는 시스템으로 사전 자본이 투입되지 않아, 자금에 대한 부담이 적습니다.

 

상품은 본래 재고를 가지고 있지 않아도 되는 구조, 따라서 재고관리를 할 필요도 없습니다

상품 소싱, 등록, 배송 처리 등 다양한 작업을 시간과 장소의 제약없이 할 수 있습니다.

 

해외 직구를 당사 자동화 시스템을 통한다면

단 몇번의 클릭으로 하나 또는 다수의 제품을 다수의 쇼핑몰에 한 번에 상품등록과 관리가 가능합니다.

 

언어사용의 제한이 없이, 번역기 서비스를 통한 상품의 명칭 및 옵션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구매요청 버튼의 클릭 만으로 배송대행지로의 주문부터 배송관리까지 모든 과정이 한 번에 이루어 집니다.

 

각 택배사의 배송정보보다 빠르고 정확한 배송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미지 추가 변경에 용이하며, 셀러고유의 샵을 편리하게 꾸미고 관리할 수 있습니다.

 

교육진행 내용

온라인 셀러(글로벌 셀러 포함) 판매 방식 및 개요(쇼핑몰 정책의 변경)

각 쇼핑몰의 성격 및 주의사항

해외 직구 필수 요소(일반 셀러와 글로벌 셀러의 차별성, 세무 및 처리방식, 유의 사항)

글로벌 셀러의 판매 유형 및 상품 소싱 방법

물류 과정 및 통관의 이해 등의 실무 교육

다양한 마케팅 방식

 

1인 무점포 무재고  직구전용 솔루션 시스템 무료창업설명회 안내

 

일시 : 6 월 27 일 목요일 오후 2시~

 

인원 : 선착순 30 명 (좌석준비 관계로 선착순으로 마감합니다)

 

설명회장소 : 열린창업신문 강의실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1-5번지 축전빌딩 2층

신사역(3호선) 1번 출구 우측 KBL(프로농구연맹)빌딩 뒤, GS25편의점2층

 

문의 및 참석 예약 : 1688~7072

 

참가신청 : www.rgnews.co.kr/event/event56.html


창업지원센터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